[보도자료] 한방물리치료를 간호조무사의 진료보조업무로 유권해석, 즉각 폐기, 엄중 처벌 촉구 기자회견  
글쓴이 전의총  날짜 2018년 01월 23일 From. 121.139.169.223

보도자료

 

수신 언론사 사회부, 의료 전문지 언론사

발신 전국의사총연합

일시 2018.1.22.

제목 한방물리치료를 간호조무사의 진료보조업무로 유권해석, 즉각 폐기, 엄중 처벌 촉구 기자회견

 

1. 진실 보도의 사명을 다하시는 귀 언론사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2. 전국의사총연합에서는 한의사의 한방물리치료 행위에 대해 한의원에 근무하는 간호조무사가 진료보조업무로서 한의사의 지도, 감독 하에 한방물리치료행위를 할 수 있다는 보건복지부의 유권해석(2011)에 대해 이는 현행 의료법 위반이라고 판단하는 바, 이와 관련된 기자회견을 개최하여 한방물리치료의 간호조무사 시행 행위에 대해 사회적 문제 제기를 하기로 하였습니다.

 

3. 최근 2017.9.14. 광주지방법원은 간호조무사에게 한방물리치료를 하도록 지시한 혐의로 기소된 모 한의사에게 벌금 300만원을 선고하였고(2016고정1850), 해당 한의사의 지시로 환자들에게 저출력광선조사기를 이용한 물리치료를 하여 의료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B, C 간호조무사에 대해서도 각각 벌금 100만원을 선고하고 형의 선고를 유예한 바 있습니다.

 

4. 대한의사협회는 2017.9.14. 광주지법의 판결을 근거로, 보건복지부 한의약정책과에 2011년의 간호조무사 진료보조업무 유권해석 폐기와 변경을 권고한 바, 한의약정책과에서는 법원의 판결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2011년 유권해석을 유지하겠다는 입장을 취하고 있습니다.

 

5. 이에 우리 전국의사총연합에서는 무자격자의 한방물리치료 행위는 무면허 의료행위에 해당하는 바, 이런 무면허 의료행위를 가능케하는 보건복지부 한의약정책과의 불법적 유권해석을 엄중 규탄하면서 관련자를 국민권익위원회에 제소하여 해당 공무원의 중징계를 요구할 예정입니다. 한편 관련 유권해석의 변경도 요구할 계획입니다. 아울러 추가적인 법률적 대응에 대해서도 자문을 구하고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

 

6. 한의원의 간호조무사 한방물리치료 행위는 명백한 무면허 의료행위로서 환자의 건강에 심각한 위해를 끼칠 수 있는 행위인 바, 이를 보건복지부 한의약정책과가 유권해석으로 가능케하고 있다는 점에서 이 문제의 심각성이 있습니다. 의료법을 정면으로 위반하고 있는 한의약정책과는 폐지되어야 마땅하며 이번 불법 유권해석을 내린 한의약 정책과의 공무원은 중징계를 반드시 받아야 할 것입니다. 간호조무사의 한의원 한방물리치료 행위는 근절되어야 하며 이번 광주지법의 판결을 근거로 관련 제보가 들어오는대로 우리 전의총은 전원 의료법 위반으로 고발 조치하여 엄중한 법적 처단을 받게 할 것임을 알려 드립니다.

 

7. 이에 관련 기자회견을 다음과 같이 준비하였으니 많은 취재보도를 부탁드립니다.

 

<기자회견>


한방물리치료를 간호조무사의 진료보조업무로 유권해석한 보건복지부 공무원의 엄중 징계를 촉구하며 간호조무사의 무면허 의료행위를 즉각 중지하지 않으면 형사 고발로 엄중한 법적 처단을 받게 할 것이다.

 

일시 : 2018.1.25. 목요일 오후2-3

 

장소 : 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

 

주최 : 전국의사총연합

 

 


작성자 비밀번호
좌측에 보이시는 영문 및 숫자를 보이시는 그대로 입력하여 주세요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Read File
  [보도자료] 한방물리치료를 간호조무사의 진료보조업무로 유권해.. 전의총 2018-01-23 865
244   [보도자료] 분당서울대병원 지병철 산부인과 교수를 모 전임의에 .. (1) 전의총 2017-09-20 1333
243   [보도자료] 류영진 식약처장을 즉각 파면하라! 전의총 2017-08-25 985
242   [보도자료] 비급여 전면 급여화 저지와 의료제도 정상화를 위한 .. 전의총 2017-08-17 1018
241   [보도자료] 오산 소재 某 한의원 김 某 한의사 대검찰청에 .. 전의총 2017-03-22 1480
240   [보도자료] 20170306 추무진 회장 불신임 임총 추진 경과 .. 전의총 2017-03-08 1316
239   [보도자료] 국민건강보험공단의 현지확인조사제도의 전면 철.. 전의총 2017-01-10 1663
238   [보도자료] 의사협회 추무진 회장 불신임 추진 특별위원회 .. (2) 전의총 2017-01-10 1225
237   [보도자료] 교통사고 전문병원을 사칭한 한의원을 신고하여 행.. 전의총 2016-11-24 1501
236   [보도자료] 전의총에 대한 공정위 처분은 조작된 유권해석에 근.. 전의총 2016-10-24 1509
235   [보도자료]전문병원으로 허위과장 광고한 한의원을 보건소에 신.. 전의총 2016-10-24 1455
234   [보도자료] 전국의사총연합이 추구하는 바에 대해 알려드립.. (2) 전의총 2016-10-06 1646
233   [보도자료]전국의사총연합 추무진 회장 탄핵 온라인 추가 서.. 전의총 2016-08-29 1843
232   [보도자료]전의총, 허위과장광고를 한 모 한의원 홈페이지의 운.. 전의총 2016-07-26 1714
231   [보도자료]의편협, Annals of Oncology에 게재된 넥시아 관.. 전의총 2016-04-28 2142
230   [보도자료]전의총과 과의연, 강남역에서 시민들 대상으로 한약의 .. 전의총 2016-03-28 2082
229   [보도자료]전의총의 넥시아 관련 감사청구서에 대하여 감사원이 .. 전의총 2016-03-03 1780
228   [보도자료]대법원의 판결을 통해 무고한 한 의사의 무죄가 입증되.. 전의총 2016-03-02 1878
227   [보도자료] 전국의사총연합, 지하철광고 중단 전의총 2016-01-29 1799
226   [보도자료]전국의사총연합, 지하철과 온라인 커뮤니티에 한의사 .. 전의총 2016-01-28 1503
 
12345678910
 
 
상임대표 : 이 수섭 | 이 동규 | 박 병호 이메일 : doctors@doctorsunion.or.kr
단체 고유번호 : 211-82-62392 | TEL : 02-717-7147 | FAX : 02-6442-7974
주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341, 403호(갈월동)